기사 메일전송
평택시, 상생협력을 통한 제2금융 활성화 추진
  • 기사등록 2020-10-08 16:10:02
  • 수정 2020-10-08 16:31:02
기사수정



제2금융 활성화 추진 언론 브리핑(사진=평택시 제공)


[경기뉴스탑(평택)=전순애 기자] 평택시는 지난 7일 언론브리핑을 통해 장기적인 경기침체와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내 제2금융권에 대한 활성화 추진실적과 향후 계획 등을 밝혔다. 평택시 관내에는 NH농협, KB국민, 신한은행 등 제1금융권 43개와 지역농협을 비롯한 신용협동조합, 새마을금고, 수협 등 71개의 제2금융권이 있다.


평택시는 지역의 소상공인과 서민들을 주요 대상으로 하는 제2금융권의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부터 금융권과의 간담회를 개최한 바 있다. 그 결과, 평택시 출연재단인 국제교류재단, 청소년재단, 평택복지재단의 요구불예금(수시입출금) 통장에 있던 유휴자금 281백만원을 신용협동조합 3개소에 정기예탁하게 됐다. 이는 출연재단의 내부규정 검토와 이사회 의결 등의 절차를 거쳐 자율적으로 결정한 것이기에 의미가 깊다.


다른 광역이나 기초 지방자치단체에서도 다양한 지역금융 활성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경기도는 지난 313일 사회복지시설 보조금 전용카드를 기존 발급 금융기관인 농협과 기업은행에서 제2금융권까지 포함하는 것으로 확대 추진 중에 있으며, 보건복지부의 승인을 받는 대로 전 시군에서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제주특별자치도와 강원도에서도 신협중앙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사회복지시설 보조금 전용카드를 확대 운영하고 있다.


평택시 관계자는 산하기관이나 재단 등이 유휴자금을 서민금융에 기여할 수 있는 관내 새마을금고나 신용협동조합 등에 예치하는 등의 상생협력은 매우 뜻 있는 일이라 생각한다, “지역기업, 소상공인, 문화사회단체 등과 지역 내 다른 제2금융권과의 상생협력사업도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bgchang.co.kr/news/view.php?idx=5343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경기도, 11월 확대간부회의
  •  기사 이미지 한반도 평화번영을 위한 개성공단 재개선언 촉구 1인시위
  •  기사 이미지 20일 오전, 파주 임진각 평화누리공원 내 DMZ생태관광지원센터에서 Let’s DMZ 집행위원회 자체 평가회가 열렸다.
코리아넷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