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수원시, 새 봄맞이 한창
  • 기사등록 2021-03-08 09:30:22
기사수정


 


7일 남수원중학교 앞 교통섬을 꽃으로 꾸미고 있다.(사진=수원시 제공)

 

[경기뉴스탑(수원)=전순애 기자] 수원시가 새 봄맞이에 한창이다.

 

도심의 가로에 초화류를 심어 화사하게 정비하고, 노인과 학생 등이 쾌적하고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시설 등의 안전 관리에도 힘쓴다.

 

우선 수원시민들이 화사한 봄을 느낄 수 있도록 도로변 꽃길 조성공사가 4개 구별로 추진된다.

 

장안구는 3~4월 중 화서문로터리 등 19개소 총 4286에 수목을 식재해 꽃길을 만들고, 경수대로 인근에 훼손되거나 고사된 수목을 정비해 아름다운 도시숲길과 가로화단을 조성할 계획이다.

 

권선구도 행정타운 일원 등 9개소에 초화류를 식재해 꽃길을 조성하고, 4월에는 권선원형육교·벌말교·황구지천교 등 교량에 꽃벽을 설치할 예정이다.

 

팔달구 역시 월드컵로 등 14개소에 초화류와 관수 등을 식재하고, 영통구는 매여울지하차도 상부 교통섬 등 20개소에 계절에 맞는 식물을 식재해 주요 도로변을 아름답게 가꿔 나가고 있다.

 

해빙기 위험 요소를 사전에 점검해 노인들이 안전하게 경로당을 이용할 수 있도록 안전점검도 벌이고 있다. 4개 구별로 3월 중 총 155개소의 경로당의 내·외부시설의 노후화와 시설물 상태 등을 점검해 보수·보강도 진행할 계획이다.

 

새학기 등교가 시작된 학교 주변의 환경도 정비한다.

 

수원시는 오는 19일까지 개학한 학교 주변의 불법광고물도 일제히 정비한다. 수원시내 유치원 및 초··고등학교 주변 어린이보호구역(주 출입문 300m)과 교육환경보호구역(경계선 200m) 등을 중점적으로 점검해 노후한 간판을 정비하고 불법광고물을 단속한다.

 

학교 급식 및 식재료 납품업체에 대한 합동점검도 진행한다. 오는 15일부터 31일까지 보건환경연구원과 함께 총 316개소의 집단급식소와 식재료 업체 11개소 등을 집중 점검해 대규모 식중독 예방 노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특히 이번 점검에서는 코로나19 예방수칙 준수도 점검하며 현장지도를 강화할 방침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수원시민들이 더 안전하고 활기찬 봄기운을 느낄 수 있도록 점검과 정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bgchang.co.kr/news/view.php?idx=6036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공명포럼 출범식 및 ‘民心 Talk’
  •  기사 이미지 지방의회 30주년 기념식
  •  기사 이미지 수도권 대체매립지 등 현안사항 논의를 위한 환경부장관-3개 시도 단체장 접견
코리아넷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