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김상돈 의왕시장, 코로나19 확산 특별 대책 회의 소집
  • 기사등록 2021-07-09 19:01:41
  • 수정 2021-07-09 19:03:52
기사수정




김상돈 의왕시장이 9일 코로나19 확산 대책회의를 긴급 소집하고 대응 대책마련에 나섰다. 김 시장이 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사진=의왕시 제공)



[경기뉴스탑(의왕)=장동근 기자] 김상돈 의왕시장이 9일 코로나19 확산대응 대책회의를 긴급 소집하고 시 가용자원을 총 동원한 대응 대책마련에 나섰다.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1,300명을 상회하며 수도권 거리두기가 4단계로 격상되는데 따른 긴급 대응 조치다.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가 적용되면 18시 이후 3인 이상 사적모임이 금지된다. 또한 학교는 전면 원격수업으로 전환되고 모든 다중이용시설은 22시까지로 운영이 제한되는 등 한 층 강화된 거리두기가 시행된다.


이날 회의에서는 사회복지시설, 종교시설, 대중교통, 식당, 카페, 유흥시설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특별방역점검, 수도권 현행 거리두기 준수 현장 점검반 운영 등이 집중 논의됐다

 

의왕시는 분야별 특별 대책을 마련하고 현장 점검을 강화하는 한편 시민들의 건강에 위협을 줄 수 있는 코로나19 수칙 위반 행위에 대해서는 엄격히 행정조치 할 방침이다.


김상돈 의왕시장은오는 12일부터 2주간 4단계로 격상되는 수도권 거리두기 방역수칙에 대한 체계적인 행정대응과 시민들의 백신 접종률 향상을 위해 관계 부서기관 간 유기적인 협력과 각 분야에서 총력을 다해줄 것을 주문했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bgchang.co.kr/news/view.php?idx=6597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경기도 제2호 특별생활치료센터 현장방문
  •  기사 이미지 이한규 행정2부지사, 경기도 공공버스 현장점검
  •  기사 이미지 용인 반도체클러스터 주요현안 점검회의
코리아넷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