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폭염 속 군포시청 분수대의 어머니와 아들
  • 기사등록 2021-07-27 09:14:53
  • 수정 2021-07-27 09:20:26
기사수정



[경기뉴스탑(군포)=장동근 기자]폭염이 한창인 726일 오후 군포시청 분수대에서 한 어린이가 한가로이 물줄기를 즐기고 있고, 어머니인 듯한 여성이 이를 지켜보고 있다. 어린이의 동심에서 코로나19를 이겨낼 수 있다는 희망이 보인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bgchang.co.kr/news/view.php?idx=6661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경기도 제2호 특별생활치료센터 현장방문
  •  기사 이미지 이한규 행정2부지사, 경기도 공공버스 현장점검
  •  기사 이미지 용인 반도체클러스터 주요현안 점검회의
코리아넷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